≪설립≫
(재)한국선진화포럼은 우리나라의 선진화 정책에 관하여 종합적으로 연구·제언·전파하는 민간·비영리의 싱크탱크가 필요하다는 인식 하에 2005년 9월 6일 남덕우 전 국무총리를 위시한 200여명의 지식인들이 모여 설립되었습니다. 자유민주주의, 시장경제, 복지국가의 바탕 위에서 부강하고, 자유롭고, 공평하고, 안락한 나라를 만드는 것이 본 포럼에서 추구하는 선진화의 목표입니다.

≪목적≫
본 포럼은 대한민국이 선진국 문턱을 넘지 못하고 있는 정치적, 경제적, 사회적 원인과 문제의 해결책에 대해서 여러 이해 집단의 상반된 목소리에 폭넓게 귀 기울이고, 상시 계속적으로 연구·교육·제언함과 동시에, 정책제언 내용의 실현을 도모하기 위하여, 국가정책제언을 국회·정부·뉴스미디어·학계 및 사회단체에 건의하는 것을 목적으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본 목적을 달성하기 위하여 지암 선진화 아카데미를 통해 미래 사회가 요구하는 국가적 인재를 양성하며, 선진화를 이해하는 국민이어야 선진국의 주역으로 살아갈 수 있다는 문제인식을 갖고 시민의식의 선진화 사회운동을 전개하고 있습니다.

≪조직≫
집행기관인 이사회, 이사회의 자문기구로서 평의원회, 그리고 이사회 밑에 본 포럼의 업무를 지원하고 실행하는 재정위원회, 정책위원회, 운영위원회, 시민의식 특별위원회 등의 4개 위원회, 芝巖 선진화 아카데미 및 사무국이 설치되어 있습니다.

≪활동≫
1. 정책위원회와 특별위원회에 의한 각종의 정책제언 활동: 선진국가 창조를 위한 당면과제를 강구하기 위하여 전국 대학생들과 분야별 사회 최고전문들이 함께 하는 월례토론회를 개최하고, 토론회에서 제기된 선진화의 문제점과 해결방안을 정부, 국회, 사회요로에 정책건의하고 있습니다.

2. 특별위원회에 의한 시민의식의 선진화운동 활동:국민의 문화적 수준이 선진사회를 감당할 수 있어야 한다는 인식하에 정직, 배려, 준법을 바탕으로 성숙된 시민의식의 선진화 운동을 전개하고 있습니다.

3. 芝巖 선진화 아카데미에 의한 차세대 지도자 (NGL)양성을 위한 교육사업 활동: 매 학기마다 대학생들을 15명에서 20명 정도의 정예만을 뽑아서 차세대 지도자(NGL, New Generation Leaders)로 선정하여 강도 높은 대학생 선진화 교육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글로벌시대 국가관 확립과 리더십 함양이 커리큘럼의 핵심입니다.

4. 차세대 지도자(NGL) 주도의 온라인 선진화 계몽활동: 월례토론회에서 논의된 선진화 실천 메시지를 포럼이 구축한 SNS 채널, 인터넷 언론매체 및 대학캠퍼스의 선진화 연구모임 등을 통해서 대학사회와 네티즌들에게 확산하고 있습니다.